선생님은 편안하게
학생들은 즐겁게

매일 아침, 한 줄 쓰기 시간!
풍부한 글감으로 생각이 자라는
우리 교실을 만들어 보세요.

phone

글똥누기

내일 갑자기 어른이 된다면
하고 싶은 일

작품 올리기 >>

글쓴이

윤지후

내일 갑작스럽게 나의 장래희망 또는 꿈 을 이룬다면!

먼저 나의 장래희망인 요리사가 될것 같다!!!

요리사가 된다면 나의 꿈을 이뤄 하루를 살아가니까

지금 보다 더욱 행복한 삶을 살것같다.

그래도 어른이되어도 힘든점이 더욱 많을 것이다.

나는 내꿈을 이룬것만으로도 감사하면서 살아갈 것같다.

그래서 힘든점도꼭! 이겨낼 것이다.

또 요리사가 되니까 가족들에게

정말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주고 싶다.

항상 우리에게 많은 노력, 희생을 해주신 보답 으로

정말 맛있는 요리를 만들어 주고싶다.

이걸 쓰다보니 정말 빨리 어른이 되고싶다!!💕

0

글쓴이

박은유

저는 제가 좋아하고 재밌게하는 피아노를 가르치는

선생님이 되고 싶습니다.

처음엔 그냥 취미삼아 할려던 피아노가

점점 재밌어지기 시작했습니다 .

제가 취미삼아 할려던 피아노를

흥미있게 배우니 제 꿈이 되었습니다.

저는 제가 좋아하는것을

다른 아이들에게 가르치고 싶습니다.

0

구글 스토어에서 다운받고 더 편하게 이용하세요!

전국 학교에서 선택한
자작자작

주요 학교 현황

juseok

주석초등학교

kongyeon

서울공연초등학교

daeyang

대양초등학교

juseok

서감초등학교

juseok

이전초등학교

kongyeon

안양신기초등학교

daeyang

신남초등학교

school

강경중앙초등학교

juseok

웅상초등학교

kongyeon

대운초등학교

daeyang

광주풍향초등학교

school

한빛초등학교

juseok

황지중앙초등학교

kongyeon

구름산초등학교

daeyang

용진초등학교

school

안산화정초등학교

juseok

신장초등학교

kongyeon

차산초등학교

daeyang

서울장수초등학교

school

수백초등학교

juseok

서울구로초등학교

kongyeon

석곶초등학교

daeyang

부천북초등학교

school

해평초등학교

juseok

구로고등학교

kongyeon

한수중학교

daeyang

다미어린이도서관

daeyang

경상대학사범
대학부설중학교

kongyeon

경민중학교

school

이리신흥초등학교

school

우리 학교도 개설해 주세요!

선생님 학교 개설 신청하기 >>

풍부한 글감을 제공합니다.

pencil

창의력을 키우는 색다른 글감,
책을 만들기 위한 단계별 글감을 제공합니다.
개별 신청을 통해 경험해보세요!

늘 부족한 수업 시간을 대신합니다.

time

부족한 교과 수업 시간에 쫓겨
글쓰기 수업을 제대로 진행하기 힘드셨나요?
자작자작은 휴대폰, 컴퓨터, 탭 등
모든 기기를 지원합니다.

교실이 가까워 지는 소통 창구

chat

우리 반 친구들끼리 남기는 글은 글쓰기의
가장 큰 원동력이 됩니다.
더 가까워진 우리 교실, 지금 시작해 보세요!

간편하게 앱으로 글 쓰고
정식 도서로 만들어 보세요!

guide_image1

도서 기획, 디자인, 이미지편집, 인쇄...
모든 과정을 전문가들이 해결해 드립니다.

dodo_pencil

도서 발간, 문집 제작 알아보기

디자인에서 편집까지 전문가들이 모두 해결해드립니다 >>

자작자작, 이래서 사용합니다!

quotes

매일 아침 등교하자마자 글똥누기로 아이들의 사고가 깨어나도록 지도하고 있어요. 보통은 작은 수첩에 적도록 하는데, 잃어 버린 아이들도 있고 앞으로 그 수첩이 기록물로 남아있으면 싶더라구요. 자작자작은 글이나 사진을 마음껏 올릴 수 있어서 표현이 더 다양해 진 것 같아요. 신**초등학교 / 교사 이○○

quotes

교육용 앱은 많지만 아이들의 생각을 마음 놓고 표현 할 수 있는 곳은 거의 없는 것 같아요. 자작자작은 학교 친구들끼리 글을 올린다는 점에서 안심이 돼요. 담임선생님께서 앞으로 아이들의 글이 쌓이면, 핸드폰으로 디지털 문집을 보내 주신다고 하셔서 기대하고 있어요! 진*초등학교 / 학부모 김○○

quotes

일반 수업과 동아리 지도까지 병행하다보니, 관리가 쉽지 않았습니다. 자작자작으로 아이들 각자의 작품을 살펴보게 되니 길잡이 역할이 훨씬 수월해지고 자세히 지도할 수 있었습니다. 특히 기성 작가분들이 접속해서 작품들을 살펴보고 직접 댓글도 달아 주신다는 점도 아이들에게 의미 있는 경험이 되리라 생각됩니다. 진*초등학교 / 학부모 김○○